함운식 기자 2017년 11월 18일

-문화와 걷기 결합한 ‘걸으며 듣는 홍제천 산책로 그림이야기’ 마련 

 

[서대문구소비자저널=함운식기자] 서대문구가  토요일인 11월 18일과 25일 오후 3시부터 5시까지 문화와 걷기를 결합한 ‘걸으며 듣는 홍제천 산책로 그림이야기’를 진행한다. 

 

▲사진= 서대문구 홍제천 ‘문화와 걷기결합한 걸으며 미술을 관람하는 구민들’ ⓒ서대문구소비자저널

 

미술을 전공한 전문 해설가가 구스타프 클림트의 ‘키스’ 등 홍제천에 전시돼 있는 바로크부터 표현주의 미술까지 17~20세기 서양 회화 작품 20점에 대해 해설한다. 

 

참가자들은 홍제천 폭포마당에서 홍제3교까지 약 800m를 산책하며 작품 경향과 서양미술 역사에 대해 다양하고 심도 있는 설명을 듣는다. 

미술에 관심 있는 청소년이나 주부, 직장인 등에게 유익한 기회가 될 전망이다. 

 

하루에 20명씩 모두 40명이 참여할 수 있으며 희망자는 서대문구청 문화체육과(02-330-1938)로 전화 신청하면 된다. 

 

서대문구는 2010년 홍제3교에서 사천교에 이르는 약 3km 구간 내부순환도로 교각에 ‘홍제천 산책로 미술관’을 조성했다. 

 

이번 ‘홍제천 산책로 그림이야기’ 프로그램에 소개되는 서양 회화 작품 20점 외에도 한국근현대 명화와 풍경화 등 모두 60점(모사품)이 전시돼 있다.